default_top_notch
default_news_top
default_news_ad1
default_nd_ad1

경운기 운전부주의·차량추돌 등 안전사고 주의

기사승인 2018.03.10  11:50:11

공유
default_news_ad2

- 영농기 시작되는 3월부터 6월까지 농기계 사고 빈번, 경운기 운전부주의, 차량 추돌 원인.

강원도 소방본부(본부장 이흥교)는 봄철 영농기가 시작되는 3월을 맞아 경운기 등 농기계 안전사고가 빈번할 것으로 보인다며 각별한 주의를 당부했다. 

최근 3년간(2015~2017년) 농기계에 의한 사고를 분석한 결과, 총 601건이 발생하여 637명(사망 25명, 부상 577명, 안전조치 35명)의 사상자가 발생한 것으로 나타났다. 사고 유형을 보면 차량과의 교통사고 23.4%(149명)로 가장 많았으며, 운전부주의 142명, 추락(낙상) 136명, 전복 129명, 끼임 77명, 기타 4명으로 나타났다.

농기계별 유형은 경운기 사고자가 66.9%(426명)로 가장 많고, 트랙터 사고자가 126명, 이양기·관리기 등 기타 농업용 기계로 인한 사고자가 85명으로 나타났다. 연령별로 보면 60~70대가 353명(55.4%), 40~50대 165명(25.9%), 80대 이상 고령자가 9.7%(62명)인 것으로 나타났으며, 이어서 30~40대가 63명(8%)이었다.

월별로는 10월 14.4%(92명), 5월 14%(89명), 6월 12..6%(80명), 4월 11.6%(74명)의 등의 순이었다. 지역별로 보면 횡성 75명(11.8%), 홍천 73명(11.5%), 강릉 58명(9.2%), 원주 56명(8.8%), 춘천 50명(7.8%) 등의 순이었다.

이흥교 소방본부장은 경운기 등 농기계는 안전벨트 등 별도의 안전장치가 없어 전복 추락 등 사고 발생시 큰 부상으로 이어지므로 작업 전․후에는 반드시 농기계를 점검하고, 농기계에 끼어 들어갈 수 있는 헐렁하거나 긴 소매 옷은 피하며, 미끄럼 방지처리가 된 안전화를 착용할 것과, 방향지시등, 후미등, 야간 반사판 부착하여 도로상 교통사고를 방지하며, 음주 운전은 절대 하지 말 것을 당부하였다.

자료제공: 강원도 소방본부

 

 

 

 

차재만 cjm716@sns365.org

<저작권자 © 채널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>
default_news_ad5
default_side_ad1
default_nd_ad2

인기기사

default_side_ad2

포토

1 2 3
set_P1
default_side_ad3

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

default_side_ad4
default_nd_ad6
default_news_bottom
default_nd_ad4
default_bottom
#top
default_bottom_notch